MENU

따뜻한 축복

주체101(2012)년 6월 어느날 조선의 수도 평양에서는 경애하는 최고령도자김정은동지를 모시고 조선소년단창립 66돐경축행사가 성대히 진행되였습니다.

이날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조선소년단창립 66돐경축 조선소년단 전국련합단체대회에 참석하시여 축하연설을 하시였습니다.

그리고 경축행사에 참가한 소년단대표들과 함께 음악회도 함께 관람하시였습니다. 음악회가 끝난 뒤였습니다.

그이께서는 모범적인 학생소년들과 만나 이야기를 나누시였습니다.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그들에게 크면 무엇이 되겠는가고 다정히 물어주시였습니다.

학생들은 저저마다 과학자가, 의사가 되겠다고 말씀드렸습니다. 

경애하는 원수님께 꽃다발을 드린 학생만은 인민군대가 되겠다고 말씀드렸습니다.

그러자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이번에는 군사복무를 하고 제대되면 무엇을 하겠는가고 또다시 물어주시였습니다.

제대되지 않고 일생 군사복무를 하겠다는 그의 대답을 들으신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대단히 만족해하시였습니다.

모범적인 학생들과 사진을 찍으신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그 학생에게 너는 이제 군대에 입대하면 최고사령관의 전우가 된다고 뜨겁게 말씀하시였습니다.

경애하는 원수님의 이 말씀은 진정 소년단원들에게 희망의 나래를 달아준위대한 령장의 축복이였습니다.



Source: http://vok.rep.kp/
Category: 오늘의 조선 | Added by: redstartvkp (06/06/19)
Views: 8 | Tags: DPRK, Korea, Children's Union, children